CJ, PGA투어서 K-푸드 알린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품·서비스·디자인

CJ, PGA투어서 K-푸드 알린다

[지데일리] CJ제일제당이 올해도 글로벌 한식 브랜드 ‘비비고’를 앞세워 미국 PGA투어 주요 대회에서 CJ 브랜드와 ‘K-푸드’ 위상을 높이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

 

사진 (3).jpeg


CJ제일제당은 이달 13~16일(현지시간) 미국 리비에라 컨트리클럽(Riviera Country Club, Pacific Palisades, CA)에서 개최된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Genesis Invitational)’ 대회에 참여해 ‘비비고 부스’를 운영했다.

 

지난해 총 8개의 PGA투어 정규대회에 참가했던 비비고는 올해도 지난달 피닉스 오픈(Waste Management Phoenix Open)을 시작으로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더플레이어스챔피언십’, 3M오픈 등 굵직한 대회에 참가한다. 


대회장에서는 갤러리와 미디어를 대상으로 한식에 대한 경험을 제공하고, 대회에 따라 CJ 소속 PGA투어 선수들이 현장에서 직접 ‘비비고 엠버서더’로 한식 알리기에 나서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이어간다. 특히 슈완스컴퍼니 본사인 미네소타에서 열리는 3M 오픈에서는 미국 현지 패밀리사인 슈완스컴퍼니 거래선을 초청하는 등 미국 현지 사업의 B2B 네트워킹 기회로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의 비비고 부스에서는 <비비고 김스낵>, <김치볶음밥>, <비비고 왕교자>, <미니완탕>을 선보였다. 특히 '비비고 김스낵'을 맛 본 갤러리들은 건강한 맛이라며 현지 구매처와 제품 종류를 물어보는 등 큰 관심을 보였다. 뉴욕 록펠러센터 비비고 QSR 팝업스토어에서 성황리에 판매 중인 '김치볶음밥'도 재료, 레시피 등 갤러리들의 질문이 쇄도하며 한식에 대한 높아진 인지도를 실감케 했다.


박은선 CJ제일제당 식품브랜드마케팅담당은 “비비고는 PGA투어 정규대회 후원 외에도 록펠러센터 팝업스토어, 뉴욕 푸드트럭 운영 등 미국 내에서 활발한 마케팅활동을 펼치며 미국 주류시장에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면서 “K-컬처에 대한 긍정적인 기류를 타고 앞으로도 한식을 대표하는 글로벌브랜드로 한식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