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 전시와 콘텐츠를 온라인으로 쉽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텐츠&

"도서관 전시와 콘텐츠를 온라인으로 쉽게"

국립중앙도서관, 디지털컬렉션·전시컬렉션 온라인서비스 개편

[지데일리] 국립중앙도서관이 대표 온라인서비스인 `디지털컬렉션`을 새롭게 개편하고, 23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 

 

[크기변환]제목 없음.jpg
주요 컬렉션 모음. 국립중앙도서관 제공

 

 

디지털컬렉션은 온라인을 통해 전시, 원문자료의 해제 등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로 크게 전시와 주제별 컬렉션으로 구성되며 국립중앙도서관 누리집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전시컬렉션`에서는 국립중앙도서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국립세종도서관에서 개최했던 전시를 온라인으로 감상할 수 있다. `염상섭 문학전`, `책으로 자라는 곳, 스웨덴‘, ’세책과 방각본`, `만화소설과 애니메이션으로 만나는 러시아` 등 다양한 16개 전시가 소개된다.


`주제별컬렉션`에서는 국립중앙도서관 소장 원문자료를 주제별로 큐레이션하여 해제와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이 가운데 `한국의 아동문학상 수상작` 컬렉션은 마해송 문학상, 박홍근 문학상 등 국내 주요 아동문학상에 대한 소개와 수상작품을 온라인으로 볼 수 있는 코너다.


`세계 속의 한국문학` 컬렉션은 해외에 번역되어 출간되는 우리 문학작품과 함께 한국문학을 접한 외국인들의 독후감도 소개한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디지털컬렉션은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큐레이션 및 해설 작성에 참여한 엄선된 콘텐츠로서 개학 연기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으로 힘든 시간을 견디고 계신 국민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는 문화 콘텐츠이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