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 메이커스] 신촌서 글쓰기·독립출판 배워볼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작·저작권

[로컬 메이커스] 신촌서 글쓰기·독립출판 배워볼까

홍익문고서 '독립출판 창작자' 양성 프로그램 운영

[지데일리] 예비 창작자들이 글 쓰는 방법과 독립출판을 위한 일련의 과정을 다각적으로 탐구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 서대문구는 독립출판 창작자 양성을 위해 다음달 5일부터 8월 28일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신촌 홍익문고(연세로 2)에서 ‘글을 쓰는 워크숍’을 연다.


글 쓰는 방법을 체계적으로 알려 줄 이 과정은 구가 온라인 글쓰기 플랫폼 ‘카카오 브런치’, 서울 미래유산으로 63년의 역사를 지닌 홍익문고와 함께 무료로 진행한다. 


워크숍에서는 최복현 작가가 ▲자기표현적 글쓰기 ▲쉽고 명확하게 글 쓰는 방법 ▲글의 윤곽잡기 ▲글쓰기 테크닉 ▲편집 및 퇴고 등의 커리큘럼으로 강의하며, 글쓰기 과제에 따른 성과 평가와 발표 순서도 마련된다.


구는 만 39세 미만 지역주민과 청년, 대학생을 대상으로 예비 창작자 20명을 모집한다. 참여를 원하면 서대문구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신촌, 파랑고래’ 블로그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이달 22일 까지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참여자 선정은 전문가들의 심사를 통해 이뤄진다. 

 

구는 과정 수료자들에게 수료증을 수여한다. 또 우수 참여자들에게는 구청장 표창을 수여하고 독립출판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같은 ‘교육 과정’ 외에 시민 누구나 사전 신청을 통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과정’도 마련된다. 다음달부터 8월 중 3회에 걸쳐 온라인 플랫폼 글쓰기, 온오프라인 출간 절차, 음악과 책 등을 주제로 특별강연과 북콘서트가 열릴 예정이다.

 


당신이 관심 가질 만한 이야기

G-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