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크로스 플레이 서비스 ‘퍼플’ 리니지M에 서비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품·서비스·디자인

엔씨소프트, 크로스 플레이 서비스 ‘퍼플’ 리니지M에 서비스

[지데일리] 엔씨소프트가 24일 크로스 플레이 서비스 ‘퍼플’이 리니지M 서비스를 시작했다.

 

g.jpg


퍼플은 엔씨가 서비스하는 게임을 모바일과 PC에서 플레이할 수 있는 ‘크로스 플레이’ 서비스다. 리니지M 이용자는 이날부터 퍼플로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오는 30일까지 퍼플로 리니지M에 접속하면 드래곤의 다이아몬드 10개를 받을 수 있다. .


엔씨는 리니지M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특화 기능인 ‘접속 전환’ 시스템을 업데이트했다. 퍼플 PC에서 접속 중에 모바일 리니지M을 켜면 퍼플 PC는 ‘모바일에서 플레이 중’ 상태로 전환된다. 모바일 플레이를 마치고 ‘퍼플 PC로 접속 전환’을 선택하면 PC에서 게임을 이어서 진행할 수 있다.


이용자는 퍼플의 최적화된 조작키 시스템으로 리니지M을 빠른 반응속도로 플레이할 수 있다. 퍼플은 입력 지연이 없어 긴박한 전투 상황에서도 빠른 대응이 가능하다.


이와 관련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퍼플 홈페이지와 리니지M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당신이 관심 가질 만한 이야기

G-BOOK